Today
> 뉴스 > 전국네트워크
     
조선의 왕이 베푸는 연회자리에 바흐가 초청된다면?
30일 인천시향 기획연주회, <바흐, 조선시대로 스며들다>
2016년 03월 18일 (금) [조회수 : 548] 장관섭 기자 jks@susoilbo.com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네이버

【인천】 인천시립교향악단은 조선의 왕이 베푸는 연회자리에 바흐가 초청된다는 상큼하고 기발한 상상이 돋보이는 아방가르드 실내악 무대가 오는 30일 수요일 오후 7시30분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실내악 모든 곡은, 바흐의 곡 혹은 바흐와 관련된 편곡작품들로 구성하여 바로크 음악의 매력에 푹 빠질 기회를 제공한다.

   
     

실내악의 첫 곡은 조선의 제20대왕 경종이 즉위한 1720년경에 작곡되었다고 알려진 바흐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 3번」이 인천시향의 첼로차석 양지욱의 독주로 연주된다.

「무반주 첼로 모음곡 3번」은 바흐의 6개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 중 가장 많이 연주되는 곡 중 하나로 풍성한 첼로의 저 음역을 만끽할 수 있는 매력적인 곡이다. 뒤이어 연주되는 곡은 조선의 제21대왕 영조의 재위기간인 1725년에 작곡된 바흐의 「프랑스 모음곡 6번」을 피아니스트 이재완이 연주한다.

이 곡은 전체적으로 밝은 곡으로 충실하게 만들어졌으며, 전 6곡의 프랑스 모음곡 중에서도 가장 춤곡의 수가 많고 규모가 큰 곡이다.

세 번째로 연주될 곡은 1720년에 작곡된 바흐의 「바이올린 소나타 4번」을 인천시향 제2바이올린 수석 장지영과 피아니스트 이재완의 듀엣으로 들을 수 있다. 바흐가 아내와 사별한 감정이 반영된 아름다운곡으로 듣는 사람으로 하여금 우수에 잠기도록 하는 너무나 유명한 곡이다.

   
     

마지막 무대는 인천시향 목관5중주(플룻_김상애, 오보에_윤지용, 클라리 넷_ 이새롬, 바순_이준원, 호른_김호동)의 연주로 바흐의 칸타타 중 가장 유명하고 대중적인 곡들인 「예수, 인간 소망의 기쁨 BWV.147」, 「양들은 평화롭게 풀을 뜯고 BWV.208」가 관객의 귀를 사로잡는다. 

또한 메네스 음대 작곡과 교수인 리버만이 바흐의 평균율 제1권 중 24 곡 푸가를 모티브로 하여 작곡한 바흐 「푸가의 의한 판타지 Op.27」  연주하며 마무리한다.

특히, 이번 공연의 오프닝과 곡사이에 상영 될 <궁, 빛으로 태어나다.> 는 문화재청에서 주최한 2015년 궁중 문화 축전 행사 중 흥례문을 배경으로 진행했던 미디어 파사드 영상을 공연의 콘셉트에 맞게 재편집 했다.

연주중 배경이 되는 사진은 문화재청에서 경복궁과 창덕궁의 아름다운 장면들을 촬영한 사진으로, 조선시대에 바흐가 왕이 베푸는 연회에 초대되어 그의 음악을 연주한다는 가정이 사실같이 느껴질 만큼, 아방가르드적인 이질감과 절묘한 조화가 동시에 느껴지는 분위기를 연출한다.

   
 
     
 

또한 이날은 매주 마지막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 로 티켓 가격을 50% 할인하여 관람료에 대한 부담을 덜고 시민들의 일상을 풍요롭게 채우도록 했다.

인천시립교향악단 기획연주회 아방가르드 실내악
<바흐, 조선시대로 스며들다>

 □ 공연일시 : 2016. 3. 30(수) 오후 7시 30분
 □ 장    소 :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
 □ 티    켓 : 전석 5천원(‘문화가 있는 날’ 적용)
 □ 관람연령 : 8세 이상(미취학아동 입장불가)
 □ 예    매 : 종합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엔티켓 1588-2341
 □ 주    최 : 인천시립교향악단 032-438-7772
 

장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수도일보(http://www.sudo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고충처리인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423-819]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7. 610호(철산동 에이스텔)
[대표전화] 02-2625-7001 [FAX] 02-2684-7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수
Copyright 2006 SUDO(일간수도 ㈜) .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webmaster@sudoilbo.com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